하이테크팜 주식회사 베트남 진출 초 읽기 돌입
상태바
하이테크팜 주식회사 베트남 진출 초 읽기 돌입
  • 함정훈 기자
  • 승인 2019.06.20 12:0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 지주사 등 3개회사 출자 및 투자로 하이테크 팜 설립

군산시의 대표적인 스마트 팜 회사인 농업회사법인 스마트 팜 아침농업회사법인 스마트 팜 메카(대표 박민)’와 손을 잡고 농업회사 법인 하이테크 팜 주식회사’(이하 하이테크 팜)를 설립했으며, 정부지정 기술거래기관인 피앤아이비(P&IB)를 통해 국립전남대학교 기술지주사도 설립에 참여하게 되었다.

 

금번에 설립한 하이테크 팜()는 세계시장 진출을 위해 설립되었으며, 해외투자 전문기업인 로얄케이 그룹(회장 고영학)의 도움으로 베트남 진출의 교두보를 열게 되었다.

베트남 까오방성 인민위원장과 로얄케이그룹 고영학 회장이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로얄케이 고영학 회장과 까오방성 인민위원장이 차후 일정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

 

하이테크 팜()회사의 설립준비부터 설립까지 많은 조언과 도움을 준 로얄케이 그룹의 고영학 회장은 이번 하이테크 팜 주식회사의 설립은 우리나라의 우수한 농업기술인 하이테크 농법을 베트남에서 펼쳐보여 줄 수 있는 기회로 오랜 시간 준비한 프로젝트라고 말하고 이번 베트남 진출을 시작으로 전 세계로 좋은 기술과 농산물이 뻣어나가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왼쪽부터 로얄케이 고영학회장, 베트남 과학기술부 차관, 과학기술부 국제협력 부국장, 하이테크 팜 박민 대표

 

최근 하이테크 팜 박민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은 베트남을 방문해 까오방성 황 쑤언 아잉 인민위원장과의 미팅을 시작으로 과학기술부 트란 반 둠 차관과 농촌개발부 국제협력국 짱킴 롱 국장과의 미팅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KOICA, KOTRA 등의 우리나라 정부기관의 도움으로 ODA사업도 진행 할 계획으로 막바지 절차를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이테크 팜()는 단순히 우리 기술을 베트남에 판매하는 것이 아닌 베트남에 IOTICT를 기반으로 하는 스마트팜 농업 기술은 물론 기본 설비를 위해 기자재 판매 등도 병행 되어질 전망이다.

하이테크 팜 박민 대표가 베트남 현지에서 진행 할 사업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다.
하이테크 팜 박민 대표의 사업설명 후 질의 응답시간을 갖고 있다.
왼쪽에서 네번째부터 국제협력국 짱킴 롱국장, 로얄케이 고영학 회장, 하이테크 팜 박민 대표, 농업회사 풍년 홍승철 대표

 

더불어 기술이전을 위해 교육원 등을 설립해 우리의 농업기술의 전수한다는 방침으로, 전수된 농업기술은 베트남의 농업지도를 바꾸게 되고, 이는 다시 기자재 판매 등으로 이어져 고부가가치의 성과가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박민 대표는 이번 사업의 첫 번째 목표는 우리기술의 보급에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베트남 현지 법인 설립 등을 통해 전 세계의 농업지도를 바꾸는 것이 목표라고 밝히고, ‘하이테크팜 주식회사가 가지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바탕으로 베트남의 젊은 인재 양성을 통해 우수한 농산물 생산이라는 결과를 가져 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하이테크 팜()는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크라우드 펀딩사인 와디즈와 크라우드 펀딩을 준비하고 있으며, 정부와 민간 출자 통해 조성되는 농식품모태펀드를 통해 오마이컴퍼니와도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웅 2019-06-26 18:07:08
베트남을 시작으로 세계로 뻗어나가는 기업이 되시길 바랍니다.

김문철 2019-06-26 17:53:09
베트남 젊은 인재들에게 큰 힘이 되어 주세요~